메뉴 건너뛰기

샬롯츠빌한인교회

목회칼럼

조회 수 86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십자가.jpg

 

 

그분은 미국에서 사역하시는 목사님입니다.

오랜 사역과 섬김으로 참 건강한 교회를 세우셨습니다.

존경하는 목사님이십니다.

본 받고 싶은 교회입니다.

 

그런데 최근 어려움이 있다고 합니다.

성도들 일부가 교회를 떠났다고 합니다.

목사님은 정말 훌륭한 분이십니다.

최근의 일로 인해 많이 힘들어 하신다고 합니다.

 

목사님의 마음이 느껴집니다.

그동안 행해오신 사역에 대해

조금은 인정받고 싶은 마음이 있으셨을 것 같습니다.

훌륭한 목사님이심에도 불구하고

목회를 아주 잘 하셨기 때문에

자신을 잘 드러내지 않으시는 온화하신 분이셨기에

보상 받고 싶은 마음이 전혀 없진 않으셨을 듯합니다.

 

목사님은 여전히 목회를 잘 하고 계십니다.

많이 고민하면서

그 자리에서 인내하고 계실 것 같습니다.

그런 목사님의 모습이 그려지고,

아파하는 마음이 느껴집니다.

 

응원하고 싶습니다.

목사님, 힘드시지만,

꼭 이겨내시라고…

주님께서 천국에서 주실 더 큰 상급을 바라보면서

주님의 은혜 안에서 승리하실 목사님을 응원합니다.

목사님, 화이팅!!!

 

비슷한 일이 나에게도 일어난다면

흔들리지 않고 이길 수 있을까?

내 마음을 들여다 보며

스스로 질문해 봅니다.

 

내 은혜가 네게 족하도다. 이는 내 능력이 약한 데서 온전하여짐이라.” (고린도후서 12:9)

 

 


 

 

A pastor’s pain

 

A pastor of a Korean church in the States

through his long ministry,

built a healthy church.

And I respect him very much.

His church is one to be emulated.

 

Recently, word came that he and his church have been in a difficult situation.

Some of the church members left,

despite the pastor’s diligence.

It seems that it has been difficult for him.

 

I feel the pastor’s heart.

I think that he wanted to be recognized for his ministry. 

One cannot deny his accomplishments and his prominence.

Though a humble man,

deep inside, he probably wanted

to be rewarded for his diligence and hard work.

 

He is still working hard,

through the difficulties of his circumstances.

I can imagine him

in worry and anguish,

yet enduring.

 

I want to encourage him.

Dear pastor,

it must be so hard for you,

but I know you can overcome.

See the bigger reward that the Lord will provide.

 

And I begin to wonder whether

in the same shoes as his,

would I be able to overcome

such hardships?

 

“Mr grace is sufficient for you, for my power is made perfect in weakness.” (2 Cor. 12:9)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20 성지에서 보내는 글 file admin 2018.04.22 207
219 사랑과 무관심 사이 Between love and indifference pastorju 2018.02.13 173
218 2018년 목회수칙 The principles for the ministry of 2018 pastorju 2018.01.04 102
217 로자 파크스 Rosa Parks file pastorju 2017.02.01 339
216 캐쉬백 Cashback file pastorju 2017.01.27 136
215 붉은 동그라미 The Red Circle file pastor 2017.01.18 139
214 새로운 시작 BEGIN ANEW 주병열목사 2017.01.08 333
» 한 목회자의 아픔 A pastor's pain file 주병열목사 2015.10.13 865
212 구원의 확신이 흔들릴 때 (1) When the conviction of the salvation is weak (1) file 주병열목사 2015.10.06 462
211 교회 설립 38주년 기념 The 38th Anniversary of our Church 주병열목사 2015.06.26 336
210 성경의 파노라마 Panorama of the Bible 주병열목사 2015.06.13 698
209 두려워하지 마소서 Don’t be afraid. (창세기 Genesis 50:19) 주병열목사 2015.01.28 771
208 하나님의 음성을 들은 사무엘 Samuel listening to God 주병열목사 2015.01.12 662
207 기도, 성도의 특권 주병열목사 2014.11.27 510
206 함께 드리는 예배 주병열목사 2014.11.03 411
205 치유하시는 은혜 주병열목사 2014.10.28 358
204 관계 안에서 세워지는 교회 주병열목사 2014.10.21 378
203 오픈 하우스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주병열목사 2014.10.01 319
202 졸업생들의 교회 방문 주병열목사 2014.08.26 446
201 맥락을 잃어버린 글들 주병열목사 2014.08.21 44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Next
/ 1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