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샬롯츠빌한인교회

목회칼럼

2017.01.27 08:31

캐쉬백 Cashback

조회 수 13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IMG_2304 (2).JPG얼마 전 새벽에 기도한 후 사무실에서 먹는 아침 거리를 사기 위해 크로거에 들렸습니다. 캐쉬백도 했습니다. 자동 계산하는 곳에서 계산을 하고 있는데, 아내가 전화를 했습니다. 한 성도가 새벽에 급하게 응급실에 갔다는 것입니다. 상황을 들으면서 계산을 했고, 장 본 것을 차에 싣고 교회로 오고 있었습니다. 교회에 도착할 때쯤 캐쉬백한 돈을 놓고 온 것이 생각났습니다. 순간 잃어버린 것으로 할까? 되돌아가서 확인해 볼까 망설였습니다. 큰 기대 없이 크로거에 다시 갔는데, 캐쉬백한  돈이 그대로 있었습니다. A few days ago I shopped at Kroger for breakfast at the office: some bread, yogurt, water etc. And I also got cashback. When I was paying at self-checkout, my wife called me to tell me about one of church members who was rushed to the emergency room. While hearing about it,  I made the payment, but forgot to get the bill. When I arrived close to the church, I remembered that I forgot the bill. Hesitating about whether to go back to Kroger’s or not, I turned the wheel. When  I arrived there, I found the cash left at the same place.

 

기분이 좋았습니다. 샬롯츠빌도 좋았고, 미국도 좋았습니다. 여전히 정직을 최고의 가치로 여긴다고 할만 했습니다. 알지 못하는 사람들에 의해 막연하지만 보호받고 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하나의 사건이 마음을 풍요롭게 했습니다. 교회도 그랬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삶의 무거운 짐을 지고 방황할 때 묵묵히 그의 어깨에 손을 얹고 아무 말 없이 함께 있어 줄 수 있는 교회와 성도, 그래서 작은 아픔도 함께 나누는 교회가 되는 것입니다. 그의 어깨에 손을 얹어주고 싶은 몇 명의 얼굴이 떠오릅니다. I was so happy and liked Charlottesville and also the United States. I thought that it’s still worthy of saying that honesty is the best policy in the States. I felt to be protected by others, though this might be a little vague. The one simple thing left me satisfied. And I also thought that a church must have the same policy. I hope that when somebody wanders with tiredness and burden from his/her life, we can put our hand on his/her shoulder without saying anything. A few people on whose shoulders I want to put my hand come to mind.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20 성지에서 보내는 글 file admin 2018.04.22 207
219 사랑과 무관심 사이 Between love and indifference pastorju 2018.02.13 173
218 2018년 목회수칙 The principles for the ministry of 2018 pastorju 2018.01.04 102
217 로자 파크스 Rosa Parks file pastorju 2017.02.01 339
» 캐쉬백 Cashback file pastorju 2017.01.27 136
215 붉은 동그라미 The Red Circle file pastor 2017.01.18 139
214 새로운 시작 BEGIN ANEW 주병열목사 2017.01.08 333
213 한 목회자의 아픔 A pastor's pain file 주병열목사 2015.10.13 865
212 구원의 확신이 흔들릴 때 (1) When the conviction of the salvation is weak (1) file 주병열목사 2015.10.06 462
211 교회 설립 38주년 기념 The 38th Anniversary of our Church 주병열목사 2015.06.26 336
210 성경의 파노라마 Panorama of the Bible 주병열목사 2015.06.13 698
209 두려워하지 마소서 Don’t be afraid. (창세기 Genesis 50:19) 주병열목사 2015.01.28 771
208 하나님의 음성을 들은 사무엘 Samuel listening to God 주병열목사 2015.01.12 662
207 기도, 성도의 특권 주병열목사 2014.11.27 510
206 함께 드리는 예배 주병열목사 2014.11.03 411
205 치유하시는 은혜 주병열목사 2014.10.28 358
204 관계 안에서 세워지는 교회 주병열목사 2014.10.21 378
203 오픈 하우스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주병열목사 2014.10.01 319
202 졸업생들의 교회 방문 주병열목사 2014.08.26 446
201 맥락을 잃어버린 글들 주병열목사 2014.08.21 44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Next
/ 11
위로